멜롱이의 끄적끄적

똥파리 - 폭력의 악순환

 

 

 

 

 

영화 똥파리도 예전에 본 영화인데 3번정도 본거 같습니다. 영화 똥파리는 개봉한지 5년정도 된 영화인데 아직 못보신 분들이 있을 수 있어서 포스팅을 하게 되었습니다. 영화 똥파리의 줄거리에 대해서 간략하게 말하자면... 삶에 아무런 희망도 없고... 의욕도 없고.. 세상에 무서운 것도 없고... 맘에 안들면 물불  안가리고 때리고... 욕을 입에 달고 사는 남자 용역 깡패 상훈(양익준)은...

 

 

어릴떄 술만 먹었다 하면 엄마를 때리는 아버지를 말리려다가 아빠가 휘두른 칼에 찔린 동생을 업고 응급실로 뛰어가는데 따라오던 엄마는 교통사고로 그렇게 한순간에 동생과 엄마를 떠나 보내면서 아버지에 대한 증오와 불신으로 살아갑니다.  배다른 이복 누나에게 아들이 하나 있었는데... 누나 역시 남편에게 맞고 살다가 이혼하고 아들과 둘이 살고 있는데 상훈이 유일하게 챙기는 조카입니다.

 

 

 

 

어릴때의 증오와 불신이 조금씩 가라않고 있는데 그러던 어느날 감옥에 갔던 아버지가 15년만에 출소를 하면서 상훈은 격한 감정에 휩싸이게 됩니다. 우연히 골목에서 시비가 붙어 알게된 여고생 연희(김꽃비)와 왠지 모를 동질감에 급격하게 친해지고... 출소한 아버지를 아버지가 그랬던 것처럼 매일 때리는데...

 

 

 

 

 

반복되는 폭력을 못 이겨 아버지는 자살을 시도 하지만... 아무리 죽이고 싶은 사람이라도 아버지는 아버지이고 가족은 가족이기에.. 아버지를 업고 응급실로 달려갑니다. 늘 앞에 어둠만 있고 아무런 희망도 없었던 상훈은 이제는 왠지 측은하게 느껴지는 아버지와 연희로 인해서 이제는 희망을 가지고 새롭게 출발을 하려고 하지만.... 의외의 일이 발생생합니다.

 

 

 

 

영화 똥파리는 지금 까지 본 한국 영화들 중에서 열 손가락 안에 들어갈 정도로 저에게 강렬함을 준 영화 입니다.  감독겸 배우인 양익준의 연기는 실제인지 연기인지 모를 정도로 소름이 돋아 그 어떤 공포영화보다도 무서웠으며... 정말 깡패가 연기를 하는줄 알았으니깐요.

 

 

 

 

 

아무래도 독립영화이다 보니 욕하는 부분이 좀 많이 나오는데 그래도 아직 않보신 분들은 한번 꼭 보셨으면 하는 영화 입니다. 폭력... 가정폭력... 그리고 가정환경의 중요성과 사회의 밑바닥에 대해서 적나라하게 보여줍니다.

 

 

TAG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마니737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영화들 많이 소개되네요~
    저도 이 작품은 잘 감상했습니다^^

    2014.12.26 10:01 신고
  3. 메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하루두 기분좋고 즐겁게 홧팅. 조흔글 잘 구경하고 간답니다.
    멋진 하루보내시고 이번 일주일도 나이스하게 보내시길
    웃음 가득한 하루가 되시면 좋겠어요.

    2014.12.26 11:37 신고
  4. 화이트세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작품이네요

    2014.12.26 11:54 신고
  5. 한콩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분.. 괜찮아 사랑이야 나왔던 분이네요 ㅎㅎ'
    거기서도 연기하실때 실제같아서 소름좀 돋았던 기억이 있네요 ㅎㅎ

    2014.12.26 11:56 신고
  6. 명태랑 짜오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회의 어두운 일부분을 잘 그린 영화인것 같네요.
    저도 한번 봐야겠습니다^^

    2014.12.26 12:22 신고
  7. 인문학코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가 진짜 좋아하는 영화인데.한 5번 봤나? 영화에 감정이입 많이 되더군요...ㅋㅋㅋ

    2014.12.26 12:32
  8. 핑구야 날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독립영화로 많이 알려진 영화죠

    2014.12.26 12:34 신고
  9. 드래곤포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작품 리뷰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

    2014.12.26 13:54 신고
  10. 낮에도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를 보니 궁금해지네요~ ^^

    2014.12.26 14:10 신고
  11. ㄴㅂ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뷰 보고 궁금해졌음!

    보고 오겠습니다!

    2014.12.26 14:40 신고
  12. 천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고 싶네요.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2014.12.26 14:50 신고
  13. 금융1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이거 공감되는 사람 많을까요? 전 진짜 미치도록 공감 특히 아빠 패는 장면..

    2014.12.26 15:51
  14. 봉봉..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하루도 힘내시구 해피한 하루 보내세요.
    좋은 하루가 되시길 바랄게요.
    하루 하루 즐겁게 보내셨음 좋겠네요.

    2014.12.26 15:55 신고
  15. 헬로끙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똥파리 영화를 못봤어요
    나중에 항번 봐야겠네요 ^^

    2014.12.26 16:16 신고
  16. 바이칼요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재미있게 봤는데 무엇보다 주인공이 너무 리얼하고 자연스럽게 연기해서 기억이 납니다. ^^

    2014.12.26 18:50 신고
  17. 유라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2014.12.26 22:37 신고
  18. 정감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4.12.26 22:54 신고
  19. 여행쟁이 김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에 대한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저도 한번 봐야겠어요~~
    좋은 꿈 꾸시길 바랍니당.

    2014.12.27 03:56 신고
  20. 아쿠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많이 본 영화에요 ㅎㅎ
    양익준씨 펜이된 계기의 영화죠.ㅎㅎ

    2014.12.27 06:35 신고
  21. photobell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 스토리 정말 리얼하네요. 부모라는 이유로 모든걸 용서할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부모도 부모답게 행동했을때, 자식에게 존경받을수 있는거지요. 매그놀리아 보면서..그런생각했었지요..
    암에 걸린 어머니를 버리고 간 아버지...거기서 탐쿠르즈가 아버지를 끝까지 용서해주지 않잖아요.완전 공감갔어요.

    2014.12.27 07:21 신고

BLOG main image
멜롱이의 끄적끄적
이것저것 끄적이는 공간
by 멜옹이

공지사항

카테고리

목록분류 (949)
멜롱이네끄적끄적 (66)
금융관련정보 (626)
스타연예인 (49)
놀고먹고 (1)
영화보고 (207)

달력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istory!get rss Tistory Tistory 가입하기!